무보, SGI서울보증과 수출기업 포괄적 금융서비스 '맞손'
보험·보증상품과 컨설팅 함께 제공…해외매출채권 관리도



한국무역보험공사(무보)가 국내 기업의 수출 활성화를 위해 SGI서울보증과 손잡고 무역보험과 컨설팅을 포함한 포괄적인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무보는 28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서울보증과 이러한 내용의 '우리 기업의 글로벌 수출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해외 진출 기업을 대상으로 한 보험·보증 상품과 컨설팅을 포함한 포괄적인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국내에서 발생한 수출채권뿐 아니라 해외 현지 법인에서 발생한 해외 매출채권의 영업·리스크(위험성) 관리에 힘을 모은다.

무보는 매출채권 신용보험을 포함해 국내외 다양한 보증상품에 대한 노하우를 보유한 서울보증과 협력해 채권보험 분야 금융 공급망을 확대함으로써 우리 기업의 해외 진출을 장려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무보는 올해 11월까지 사상 최대 규모인 약 215조원의 무역보험을 지원했다.

[연합뉴스 제공]